유튜브, 어린이 콘텐츠 분리?..'유튜브 키즈'로 이전 검토

입력 : 2019-06-20 00:00:00



유튜브 본사 전경. /AFP


세계 최대 동영상 공유사이트 유튜브가 어린이용 동영상을 ‘유튜브 키즈’ 애플리케이션으로 옮기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어린이 이용자들이 불쾌한 동영상에 노출되는 것을 더 잘 차단하기 위한 목적으로 풀이된다.

19일 월스트리트저널의 보도에 따르면 구글 산하 유튜브 조직의 임원들은 어린이용 콘텐츠 일체를 독립된 유튜브 키즈 앱으로 이전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유튜브 키즈는 2015년 이미 출시된 앱이다. 어린이 특화 앱으로, 선별된 콘텐츠 목록과 부모의 사용제한 기능도 갖추고 있다.


WSJ은 “이는 큰 지각 변동을 일으키면서도 위험한 변화가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어린이용 동영상은 유튜브에서 가장 인기 있는 콘텐츠이고 광고를 통해 수백만 달러를 벌어들이기 때문이다.


일부 유튜브 직원들은 또 다른 변화를 추진 중이다. 어린이용 프로그램에 대해서는 한 편의 동영상이 끝난 뒤 자동으로 다른 동영상이 재생되는 추천 기능을 끄자는 것이다. 기본 설정으로 돼 있는 이 추천 기능은 유튜브 이용 시간을 크게 증대시키는 데 기여했다.


WSJ은 논의 중인 이런 방안들이 실제 시행될 경우 커다란 변화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유튜브의 인프라를 변경해야 하는 데다 어린이용 콘텐츠의 범위를 놓고도 많은 논란이 일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세계
RUSSIA POKLONNAYA HILL RECONSTRUCTION
IS대원 785명 수용소 탈출..트럼프 "터키·쿠르드가 막아라" 유체이탈 화법
日 강타한 태풍 '하기비스'.. '최악 물폭탄'에 피해 속출
PAKISTAN JUIF PROTEST MARCH
건강
단 음식 찾는 젊은층.."충치 환자 가장 많다"
건강지킴이 '새싹귀리분말' 효능 공개.."암세포 억제하고 비만에도 탁월"
태전 오엔케이 프리미엄 빙하수 '이즈브레' 블라인드 테스트서 호평
건선 질환 인식 개선 '고백(Go-Back) 캠페인' 웹사이트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