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릴리, 국내 의학부 책임자에 조성자 부사장 영입

입력 : 2019-03-11 00:00:00



한국릴리는 국내 의학부 책임자로 조성자 부사장을 영입했다고 11일 밝혔다.


조 부사장은 향후 한국 릴리가 진행하는 임상 시험, 국내외 학술 관련 업무 및 의약품 안전성 관리와 인허가 관련 업무 등을 총괄할 예정이다.


조 부사장은 지난 2013년부터 한국 얀센 북아시아 의학 학술부 책임자를 역임했으며 한국 얀센 의약품 관련 학술 업무와 임상시험을 총괄하고 대만 및 홍콩 의학 학술부 역량 강화에 기여했다. 얀센에 합류하기 이전에는 한국 화이자제약에서 의학부 부장 및 의학부 전무를 거쳐 EPBU 의학부 총괄을 역임했다.


지난 2017~2018년 제12대 한국제약의학회장을 맡아 국내의 의약품 개발 역량 및 제약 산업 발전에 기여했으며, 2010년부터 2012년까지 단국대의료원 환경보건센터에서ADHD 환자 교육 책자 발행 및 ADHD 환자 부모 교육 프로그램 등이 포함된 발달장애 관련 프로젝트를 주도해 환경부 장관상을 받은 바 있다.


조 부사장은 서울대학교 의학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에서 인구의학석사 학위를 받았으며, 울산대 의과대학원에서 가정의학과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세계
Melting Himalayas
Venezuela Bachelet
브라질 중앙은행, 기준금리 6.5% 동결..작년 3월 이후 10번째
유튜브, 어린이 콘텐츠 분리?..'유튜브 키즈'로 이전 검토
건강
유산균 음료 마시면 정말 헬리코박터균 없어질까?
아침 굶고 가는 우리 아이, 대사증후군 위험 높아져요
'유청단백질'에 쏟아지는 관심.. 얼마나 효과가?
부산서 디지털 치의학산업 발전 포럼 열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