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태아 초음파 영상, 스마트폰으로 본다

입력 : 2019-03-13 00:00:00

박세진 특파원 = 일본에서 병원이 보유한 태아 초음파 영상을 임신부가 스마트폰으로 직접 볼 수 있는 서비스가 도입된다.


13일 일본 언론에 따르면 통신업체 NTT도코모와 전자전기업체 후지쓰는 임신부가 자신의 검진 결과를 스마트폰으로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시작한다.


후지쓰는 올 4월부터 이 목적으로 개발한 의료기관 전용 시스템을 판매한다.


이 시스템을 갖춘 의료기관을 이용하는 임신부는 초음파 영상과 검진 결과를 스마트폰 앱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의료기관용 데이터 관리 시스템을 공급하는 후지쓰는 NTT도코모와 제휴해 향후 5년간 일본 내 의료기관 600여 곳에 이 시스템을 보급하는 것을 목표로 잡고 있다고 밝혔다.





초음파 영상

세계
"내 이름이라도 우주로"..'화성에 이름 보내기' 신청 1위 나라는
ITALY ELECTIONS
SWITZERLAND CLIMATE STRIKE
Naval Academy Graduation
건강
맛있는 녀석들 건강 상태.. '심장' 검사 꼭 해봐야
윤소하 "바이오헬스 장밋빛 미래? 성공 불확실"
감기 걸렸는데 왜 허리가 아픈 걸까
의료중재원-한국소비자원, 의료사고 분쟁 해결 위해 '맞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