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윤도준 의학상에 故 임세원 삼성병원 교수

입력 : 2019-04-15 00:00:00



동화약품과 대한신경정신의학회가 제4회 윤도준 의학상 수상자로 진료 중 환자가 휘두른 흉기에 찔려 유명을 달리한 고 임세원 강북삼성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를 선정했다고 15일 전했다.


고인은 우울증과 불안장애 치료, 직장인 정신건강 관리 등에 힘쓰며 국민의 자살 예방과 정신건강 향상에 크게 기여해왔던 점을 인정받았다. 또 예기치 않은 사고의 순간에도 타인의 생명을 구하기 위한 희생정신을 발휘한 공로도 높이 평가받았다. 2019.4.15

세계
日자민당, 중의원 보궐선거 2곳 모두 패배
Venezuela Beauty in Depression
MOROCCO PROTEST
SPAIN RELIGION HOLY WEEK
건강
美 FDA, ADHD 치료 뇌 자극 장치 최초 승인
항산화 효과 내는 수퍼 푸드 '노니'
환자제일주의 설립 정신 담아.. '凡石 박영하의 인간사랑' 출간
"공기청정기 가동하면 실내 미세먼지 81% 저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