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가족] 눈꺼풀 절개 않고 20~30분 만에 '동안 눈매' 만든다

입력 : 2020-01-20 00:00:00



박선재 바노바기성형외과 대표원장


눈은 사람의 전체 이미지를 좌우하고, 첫인상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다. 보통 중년을 넘어서면 눈 주변에 주름이 생기고 눈꺼풀의 탄력이 떨어지면서 눈이 처지는 현상이 나타난다. 또 눈 밑에는 지방이 쌓여 볼록하게 튀어나오거나 피부가 늘어지기도 한다.


눈꺼풀이 처지면 전체적으로 나이 들어 보일 뿐만 아니라 억지로 눈을 크게 뜨려고 하다 보니 이마 주름까지 깊어진다. 증상이 심하면 처진 눈꺼풀이 시야를 가려 눈이 쉽게 피로해지거나 접힌 눈꺼풀이 짓물러 염증이 생기는 등 기능상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하지만 관리를 받거나 기능성 화장품을 사용해도 증상을 개선하기는 어렵다. 이런 경우 ‘상안검 수술’을 통해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기존 상안검 수술은 처진 눈꺼풀을 직접 잘라냈기 때문에 수술 후 사납고 강한 인상으로 보이기도 했다. 이런 수술법은 시간이 지나면 재발의 위험성이 높고 회복도 느리다.


최근에는 위 눈꺼풀을 절개하지 않고 최대한 자연스러운 느낌을 주는 ‘비절개 상안검 수술’이 가능해졌다. 처진 피부를 잘라내지 않고 실을 사용해 처진 눈꺼풀 근육과 피부를 개선한다. 자기 눈처럼 자연스러워 보이고 강한 인상을 주지 않는 것이 장점이다. 눈 뜰 때 이마를 사용하는 경증의 노화성 안검하수도 함께 교정할 수 있다.


눈의 근육은 고무줄과 같은 팽팽함을 이용해 눈을 뜬다. 그런데 고무줄이 낡으면 늘어나고 힘이 잘 전달되지 않게 된다. 이때 새 고무줄로 바꿀 수 없다면 고무줄을 더욱 팽팽하게 만들어서 힘을 증가시킬 수 있다. 이것이 비절개 상안검 수술의 원리다. 눈 뜨는 근육의 장력을 고무줄의 원리로 강약을 조절하면서 고무줄이 팽팽해지듯이 눈 뜨는 힘이 강화되는 것이다.

세계
USA INDIA DIPLOMACY
Georgia-Fatal Crash
epaselect ITALY CORONAVIRUS COVID19
SPAIN LANDSLIDE
건강
진양제약, +15.75% VI 발동
세종청사에 설치된 열화상 카메라
'여기도 언젠간..' 출입구 꽁꽁 싸맨 정부세종청사
광주 21세기병원 '다시 일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