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4개 홀서 버디 3개..조정민의 역전 드라마

입력 : 2019-04-15 00:00:00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에서 역전 우승한 조정민이 트로피를 들고 웃고 있다.








14일 울산 울주군 보라 골프장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 투어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 최종 3라운드. 오후 들어 최대 초속 8m의 강풍이 몰아쳤다. 선수들은 까다로운 코스는 물론 거센 바람과도 힘겨운 대결을 벌여야 했다. 그 바람 속에 마지막으로 살아남은 선수는 조정민이었다.
세계
日자민당, 중의원 보궐선거 2곳 모두 패배
Venezuela Beauty in Depression
MOROCCO PROTEST
SPAIN RELIGION HOLY WEEK
건강
美 FDA, ADHD 치료 뇌 자극 장치 최초 승인
항산화 효과 내는 수퍼 푸드 '노니'
환자제일주의 설립 정신 담아.. '凡石 박영하의 인간사랑' 출간
"공기청정기 가동하면 실내 미세먼지 81% 저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