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포토] 로버츠 감독 말을 경청하고 있는 류현진

입력 : 2019-03-15 00:00:00




 


LA 다저스 류현진이 네 번째 시범경기 등판을 했다. 


3월 15일 미국 애리조나주 글렌데일의 캐멀백랜치에서 '2019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신시내티 레즈의 시범경기가 열렸다. 다저스 선발로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4이닝 5피안타 3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시범경기 평균자책점은 1.80으로 올랐다.


 


투구를 마친 류현진이 더그아웃에서 로버츠 감독과 허니컷 투수 코치의 이야기를 듣고 있다. 


 




세계
'불의 고리' 페루 중북부 8.0 강진.. "진원 깊어 쓰나미 위협 없어"
USA EL RENO OKLAHOMA TORNADO
SWEDEN ELECTIONS EUROPEAN PARLIAMENT
Obit Starr Football
건강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